본문 바로가기

종양은행

  • Home
  • 연구소
  • 종양은행

임무 및 기능

국립암센터 종양은행의 설립 목적

국립암센터는 산하에 암 연구소와 병원을 두고 있으며, 암 연구 분야의 구심체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새로운 암 예방·진단·치료법을 개발하여 국내 암 관련 연구를 선도하고, 국가 암연구개발 사업의 중심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연구내용은 주로 민간 연구소에서 수행이 어렵고 국가 차원에서 절대적 지원이 필요한 암 연구 기반 구축 사업에 근간을 두고 있으며 여기에는 종양은행의 설립 및 운영도 중요한 사업 중의 하나입니다. 국가암관리사업 및 암정복연구 사업의 수행을 효과적으로 지원하기 위하여 설립된 국립암센터 종양은행은 향후 국내 암 연구 분야의 활성화와 이 분야에 종사하는 연구자들의 협력 기반을 조성하는 데 기여하고자 합니다.

종양은행의 목표

  • 종양은행 구축을 통한 암 연구의 활성화
  • 암 관련 기초 및 임상연구를 위한 검체 자원(종양 조직, 혈액 등)의 체계적 수집 및 관리
  • 체계적인 검체 수집 및 관리로 객관성, 안정성을 확보한 검체 제공
  • 종양은행 전국 네트워크화를 통한 지역 거점은행과의 연계사업 주도적 참여
  • 주요 암종의 조직미세배열을 제작하여 암 예후인자 및 치료제 감수성 인자 등의 발굴

종양은행의 시설, 장비 사진

국립암센터 종양은행은 환자로부터, 진단 및 치료과정 중에, 획득한 검체 자체의 활용을 비롯하여 검체 파생 추출물인 DNA, RNA, 단백질을 암 관련분야의 기관 및 연구자들이 실험 재료로 사용하여 최상의 연구 결과에 도달할 수 있도록 체계적인 연구기반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임무 및 기능

종양은행은 국립암센터 부속병원 병리과와 적극적인 협조를 통해 환자들로부터 얻어지는 혈액/조직/체액 등을 표준작업지침에 따라 수집, 보관, 관리하는 업무를 수행 하고 있습니다. 또한 이들 재료를 국내의 연구자 및 기관에 의한 발암기전연구, 암의 진단 및 치료기술 개발 등에 효율적으로 제공될 수 있도록 체계를 정비하고 있습니다.

종양은행은 검체의 수집, 처리, 보관 및 연구, 양질의 검체제공, 보관 검체의 정지적 정도관리, 검체 관련자료의 전산화, 종양은행의 인식 홍보, 전국적 종양은행 네트워크화

종양은행 저장시설

국립암센터 종양은행은 40,000개의 동결조직을 저장할 수 있는 초저온탱크 20기를 보유하고 있으며, 종양은행의 표준작업지침서에 의해 수집, 처리된 동결조직은 이 초저온탱크로 옮겨져 연구재료로 사용을 원하는 기관 및 연구자에게 분배되기 전까지 장기간 보존하게 됩니다. 이 시설은 외부와의 차이를 두고 온도 및 산소량을 자동 모니터링 시스템을 가동하여 관리하고 있으며 정기적으로 시설의 상태를 점검하고 있습니다

앞으로의 국립암센터 종양은행

국가암연구를 선도하는 국립암센터의 위상에 걸맞는 종양은행으로서, 환자로부터의 얻어지는 조직, 혈액 등 검체의 보관기술 개발 및 표준화, 연구소재 개발 기술 고안, 각종 암연구 분야에 대한 효율적인 지원, 진단 시약 및 치료제 연구개발 활성화 등을 지원하는 데 모든 노력을 집중하고자 합니다. 또한 국내에서 운영되고 있는 소규모 검체은행과“인체자원중앙은행”및 지역암센터 등을 중심으로 설치된 지역거점은행들과 긴밀히 협조 하여, 모든 종양관련 인체자원을 통합된 체계로 관리하는 전국 종양은행 네트워크의 운영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최종 수정일 : 2013.05.13

  • 찾아오시는 길
  • 진료일정
  • 의료진 소개
  • 빠른예약
  • 온라인제증명발급
  • 전화번호 안내
  • ncc 뉴스레터
  • 국립암센터 발전기금
  • 항암신약 개발사업단
  • 국가암정보센터 1577-8899
  • 금연 길라잡이 1544-9030
top